총 16페이지

1페이지 본문시작

부천은 지금‘영화천국’
밝고건강하게!
박지성길 오픈
골인!
위스타트
경기도 We Start 마을 4곳이 추가
‘노력형 천재’박지성이 영국 맨체
해마다 열기를 더해 가는 부천 국제판타스
로 선정됐다. 위스타트 마을은 각 3
스터에도‘박지성 도로’
를 뚫기 위해
틱영화제가 7월 14일 제9회 막을 올린다. 지
억씩 총 12억원을 지원받아 저소득층
장도에 오른다. 그는 오는 11일 맨체스
루한 일상에서 재미와 흥분거리를 찾고 있다면
아동들에게 기초학력 및 건강·복지
터 유나이티드의 붉은 유니폼을 입고
부천에서 목마름을 해결해 보자.
서비스를 실시하게 된다.
<4면>
입단식을 체결할 예정이다. <16면>
<15면>
WEEKLY GYEONGGI
발행인 손학규 | 편집인 차명진 | 발행처 경기도 공보관실 | 대표전화 031)249-2727 | 홈페이지 weekly.gg.go.kr
숲으로 가자!
바람도 쉬어가는 곳
368
격주
2005년 7월 8일
금요일
발행
장마철 전기누전‘국번없이 123’
이번 장마는 대략 이달 중순까지 이어지며
기습호우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전문가들은 예
상하고 있다. 장마철 수해가 날 경우에 대비해
미리 긴급연락망과 안전관리 요령을 익혀두자.
◆건강·안전관리= 장마철에는 고온다습한
날씨로 식중독·콜레라 등에 걸리기 쉽다. 대
부분의 질병이 음식이나 물 등을 통해 전염되
기 때문에 조리된 음식을 먹고 행주, 칼 등은 매
일 삶아주는 것이 좋다.
해마다 반복되는 장마철 감전사고를 줄이려
면 사전에 누전차단기를 점검하고 만약 전선이
끊어진 경우 절대 접근하지 말고 국번없이
‘123’
번을 눌러 신고를 한다. 집안이 침수되었
다면 먼저 전원개폐기를 내린 다음 물을 퍼내
건조시킨 후 전문가에게 점검을 의뢰한다.
◆자동차관리= 장마철에 자동차는 평소보다
타이어 공기압을 10% 이내로 높여주고 마모가
심한 타이어는 교체해 준다. 침수된 자동차는
시동을 걸지 말고 보닛을 열어 배터리 단자를
분리하고 긴급 출동정비에 맡겨야 한다.
◆환경관리= 수해 쓰레기 등이 발생했을 경
우 즉각적으로 치워야 추가적인 질병을 막을 수
있다. 이때를 기회로 환경 쓰레기를 무단 투기
하는 경우가 있다면‘국번없이 128번’
로 신고
하자.
|최영선
나무 숨소리 들어보세요!
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이해 숲으로
두루 갖춰진 야영장이 조성돼 있다. 자
는 오전 10~12시 사이 그리고 활엽수
떠나보자. 녹음은 짙어지고 코끝에 스
연휴양림 내의 야영장은 쾌적하고 편
림보다는 소나무, 전나무, 잣나무 등의
경기녹지재단, 축령산 생태캠프
치는 산들바람은 상쾌하다.
안한 상태에서 인간과 자연이 하나 됨
울창한 침엽수림이 더 좋다.
자연휴양림의 가장 큰 매력은 울창
을 느낄 수 있는 최고의 야영지이다.
또 하나, 반드시‘숲 해설 프로그램’
한 숲이다. 대자연의 생명력과 청징한
자연휴양림 내의 물놀이장과 삼림
이 있는지 확인하자.
■모집: 7월 14일까지
기운을 온몸으로 느끼며 있는 그대로
욕장도 누구나 이용할 수가 있다. 또
숲의 생태와 환경, 자생동식물 등에
■참가: 7월 25일~8월 19일(1박2일)
숲을 즐기기 위해서 야영을 하는 것도
삼림욕장에는 군데군데 의자와 평상이
대해 풍부한 지식과 경험을 갖춘 전문
■대상: 초등학교 4~6학년 320명
■내용: 자연탐사·생물관찰·숲체험 등
좋다.
놓여 있어서 책을 읽기에 더할 나위 없
가와 함께 숲길을 걸으며 자연생태를
■비용: 2만원
어느 휴양림이나 야영데크·급수
다. 삼림욕을 하기에는 나무의 성장이
보고 배울 수 있다.
■문의: www.ggf.or.kr / 242-6315
대·취사장·화장실 등의 편의시설이
왕성한 초여름이 가장 좋고, 오후보다
<관련기사 3면>

1페이지 본문끝



현재 포커스의 아래내용들은 동일한 컨텐츠를 가지고 페이지넘김 효과및 시각적 효과를 제공하는 페이지이므로 스크린리더 사용자는 여기까지만 낭독하시고 위의 페이지이동 링크를 사용하여 다음페이지로 이동하시기 바랍니다.
상단메뉴 바로가기 단축키안내 : 이전페이지는 좌측방향키, 다음페이지는 우측방향키, 첫페이지는 상단방향키, 마지막페이지는 하단방향키, 좌측확대축소는 insert키, 우측확대축소는 delete키